블로그 이미지
해피나눔
4차 산업혁명의 5가지 축, 한국의 디지털(소프트웨어)위기 등을 강의와 칼럼으로 전파합니다. Smart Work( 디지털 생산성 도구)로 개인과 조직의 경쟁력을 높이자고 설파합니다.김일 4차혁명트렌드랩 소장 <강의 문의>010-5285-9006
Print Friendly and PDF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인문기행클럽'에 해당되는 글 2

  1. 2018.04.04 인문기행클럽 연회원 모십니다 알록달록
  2. 2018.02.14 ■짜장면의 비밀과 인문학■(2)
2018.04.04 08:09 집단지성

[Colorful 프레임의 ‘인문기행클럽’ 2기 연회원을 모십니다]

100세 시대를 함께 가는 클럽을 지향합니다.

4개 테마로 알록달록하게 진행합니다.

Far from 공자 왈, 맹자 왈.

잡스1.jpg


인문학1.jpg


인문학5.jpg

KAIST 경영자과정 총동문회가 Make A Wish 클럽의 하나로 발족했습니다.

연회원제이며 외부에도 개방.

------------------------------

[언제?]

월 1회 연간 12회

매달 3번째 금요일 오후 5시~8시(2시간 강좌후 Happy 수다 식사).

[엔돌핀 기간] 2018년 4월 20일(1회)~2019년 3월 15일(12회)

[4개의 테마]

사진의 인문학(4,5,6월)

by 이광수 부산외국어대 교수

사진비평가/ 역사학자

음악의 섬 ‘쿠바’에 풍덩--‘열정의 리듬, 슬픔의 멜로디’ (7,8,9월)

by 송기철(음악 평론가, 라디오 진행자)

고구려, 고구려!(10,11,12월, 2019년 1월)

by 박경철(朴京哲) 고조선사연구회장/ 강남대 대우교수

한국화단의 기린아, 김홍도(2019년 2,3월)

by 허남오(許南吾)가가북스 대표(전 한국국제대총장)

*한국 최고의 강사와 함께 호흡합니다.


[연회비] 66만원

(부가세 포함, 12회 선납, 실비)


[랑데뷰] 이브자리 코디센 삼성본점  4층 <비전티움 아카데미>

(9호선 봉은사역 3번 출구 및 버스정류장 앞)
(2호선 삼성역 7번 출구 8분)

(대중교통 권장, 주차는 인근 유료주차장)


http://dmaps.kr/8neny

중지를 모아 현장 기행(紀行)을 별도로 진행할 수도 있습니다.

배우자나 자녀 참여, 지인 초청, 거래선 선물도 환영합니다.

KAIST AIM 총동문회장 배동진 KAIST ATM 총동문회장 임한준 인문기행클럽 회장 허남오(전 한국국제대 총장)모심.



#연회원 가입 신청서 :
http://bit.ly/인문클럽신청서   
*핸드폰서 작성 가능
*필수사항 다 기재해야 ‘제출’이 눌러집니다.

*본인 사정 불참시도 1회 참석으로 간주됩니다.



[인문학 놀이마당 세부 내용]

섹션 A : 사진의 인문학

<1> 사진이란 무엇이고 왜 사진 인문학인가?

* 사진의 속성

* 사진의 신화

* 인문학과의 대화

<2> 사진을 어떻게 읽을 것인가?

* 사진의 장르 혹은 분류

* 사진이라는 언어

* 이미지와 해석, 재현과 표현

<3> 사진으로 무엇을 어떻게 말할 것인가?

* 시, 논문 그리고 사진으로 말하기

* 주제와 메시지 그리고 시대정신
* 포트폴리오 구성


강사 : 이광수 부산외국어대 교수

사진비평가/ 역사학자(인도종교사 전공)


사진에 관한 저술은
《사진인문학》, 《붓다와 카메라》, 《사진이 묻고 철학이 답하다》, 《제국을 사진 찍다》 (번역), 《카메라는 칼이다: 한국 현대 사진가 열두 명의 작가론》 등.


인도사 저술은 《슬픈 붓다》, 《역사는 핵무기보다 무섭다》, 《네루의 세계사편력 다시 읽기》 등


섹션 B : 음악의 섬 ‘쿠바’

--‘열정의 리듬, 슬픔의 멜로디’--

<1> 세계를 뒤흔드는 쿠바 열풍

‘지금 왜 세계는 쿠바에 열광하는가?’


- “오랜 시간 세계에 멋진 음악을 선물해 준 쿠바에 감사”

/ ‘롤링 스톤스’ 믹 재거

- 쿠바 음악이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이유

/ 빈티지 국가, 쿠바... 유장한 세월의 매력


- 쿠바 역사의 가장 중요한 두 가지 숫자 1492, 1961 그리고 2016년

- ‘만의 진주, 쿠바’ 지리적 위치가 빚어낸 500년 퓨전 음악


- ‘카리브 해의 진주, 아바나’

/ 세계 최고의 휴양지, 세계 최고 수준의 음악


- 쿠바 음악의 뿌리, 아프리카...

/ ‘아프로-쿠반’ 아프리카 리듬과 스페인 멜로디의 애정 행각

- 쿠바 음악에 동양적 분위기가 존재하는 이유는?

- “이것은 음악과 같습니다...” 쿠바 사람들의 일상적 표현


- “세상 아름다운 것 중에서 가장 아름다운 것은 음악!”

/ 음악이 삶, 삶이 음악인 쿠바 사람들...

- 쿠바음악은 빈티지와 여유의 조화

/ 쿠바에는 뛰는 사람이 없다?

<2> 쿠바 음악의 기적!

‘부에나 비스타 소셜 클럽’

(Buena Vista Social Club)


- 세계 음악 시장의 기적 ‘부에나 비스타 소셜 클럽 (BVSC)’ 열풍

/ 8백 만 장의 기록적인 음반 판매량

- 왜 세계는 반세기 전의 쿠바 음악에 열광했는가...

/ 주인공들의 소박한 삶, 그리고 감동적인 음악


- BVSC를 바라보는 쿠바 사람들의 상반된 시선

“왜 모두들 부에나 비스타 소셜 클럽만 찾습니까...”


- 리듬의 종합 선물 세트

‘맘보 (Mambo) ․ 차차차 (Chachacha) ․ 송 (Son) ․ 살사 (Salsa),

볼레로 (Bolero), 아프로-쿠반 재즈 (Afro-Cuban Jazz)...'


- 쿠바 국가 대표 음악 ‘송’ (Son)

‘서민에 의한, 서민을 위한, 서민의 음악’

- 브라질에는 삼바, 쿠바에는 송

/ 브라질 음악은 곡선美, 쿠바 음악은 직선美


- 1세기 전부터 세계를 강타한 쿠바 음악

- 쿠바 음악의 황금기 1940년대, ‘쿠밥 (Cubop) 시대’

/ 쿠바 음악의 아버지들, 그리고 전설이 된 뮤지션들...

- 세계적 명문 미국 버클리 음대의 필수 코스 ‘아프로-쿠반’ 음악

 

<3> 살사는 쿠바 음악인가?

‘카리브 해에서 북유럽,

아프리카에서 아시아까지 살사 열풍‘

- 살사는 만국 공통 라틴 음악

- 살사를 싫어했던 쿠바


/ 살사 음악의 슬픈 역사

- 살사는 쿠바 음악이기도 하고, 아니기도 하다?

- 역사의 부메랑 ‘아프로-라티노 (Afro-Latino)'

& '아프리칸 살사 (African Salsa)'


- 쿠바의 서정시, 쿠바의 정신 ‘누에바 트로바 (Nueva Trova)’

- 쿠바의 음유 시인 파블로 밀라네스 & 실비오 로드리게스


- 가장 쿠바답지 않은 음악, 그러나 오직 쿠바만이 표현할 수

있는 아름다운 음악...

- 20세기 가장 성숙한 인간 ‘체 게바라’

“승리할 때까지 영원히! (Hasta La Victoria Siempre!)”

- 쿠바 사람들이 기억하는 체 게바라


- 새롭게 진화하고 있는 쿠바 음악

/ 팀바 (Timba), 아프로-힙합, 레게통 (Reggaeton)...


- 우리가 오해하고 있는 쿠바

- 변화하는 시대, 그 흐름 앞에 서있는 쿠바...

----------------------

강사 : 송기철(음악 평론가, 라디오 진행자)

-KBS Cool FM <송기철의 심야식당> DJ

-국방 FM <송기철의 스토리가 있는 힐링 뮤직> DJ

-SERICEO 동영상 강의 <음악·愛> 진행   


섹션 C : 고구려, 고구려!


<1> 고구려(高句麗)를 만든 사람들.

; 예맥(濊貊)과 고구려.


<2> 전사(戰士)의 나라 고구려.

; 고구려 국세 팽창과 전쟁.

<3> 대륙에 남겨진 발자취.

; 산성(山城)과 고분(古墳).

<4> 왜 고구려는 Tarket이 되고있는가 ?

; 동북공정(東北工程)과 그 후.

-------------------

강사 : 박경철(朴京哲) 고조선사연구회장/ 강남대 대우교수


고구려발해학회 감사.

2000〜2018 강남대학교 교양학부 교수.

2018〜 강남대학교 대우교수.

*고구려 성(城) 100개 이상 탐사

환도산성에서 내려다 본 고구려 고분군(국내성-집안)


환인 시내에서 바라 본 오녀산성(졸본성-환인)


섹션 D : 한국 화단의 기린아, 김홍도(金弘道)


<1> 단원(檀園, 김홍도의 호)과 그 그림

왜 이 시대 김홍도인가?
그의 그림 속으로

<2> 단원 탐방과 그의 역할

단원의 활동 장소

현 그림 소장 장소를 통해본 김홍도의 역할

강사 : 허남오(許南吾)가가북스 대표

저술 :
○ 환쟁이 김홍도 (상, 하)

○ 우리역사 삼십육계, 진주성 용사일기, 너희가 포도청을 어찌 아느냐

○ 대학총장 이야기, 한국경찰제도사, 환경의 법이념을 찾아서

약력 :

○ 2017 영산대학교 석좌교수
○ 2008 한국국제대학교 총장

○ 2006 서울, 부산, 충북지방병무청장

○ 1998 대통령 민정비서관

○ 1993 서울동부, 진주, 영암경찰서장

○ 행정고등고시 (21회)

○ 동아대학교 (법학박사)



김홍도 씨름도


김홍도 옥순봉(단양팔경 중)

김홍도 까치

연회원 가입 신청서 :
http://bit.ly/인문클럽신청서   


*핸드폰에서 작성 가능.
*필수사항을 다 기재해야 ‘제출’이 눌러집니다.


회비 계좌 :

신한은행 140 010 963764 재능나눔협동조합
(연 66만원, 부가세 포함)

*세금계산서를 받으시려면 aimplatform@naver.com 으로 사업자등록증을 보내주세요.

인문학2.jpg

[문의]

02-564-1766.  

잡스2.jpg

*사진은 스티브 잡스의 명언

"애플의 성공은 항상 인문학과 테크놀로지의 교차점에서 활동한 때문"


posted by 김일 해피나눔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8.02.14 12:25 세상 살이
[짜장면의 비밀과 인문학]강좌 내용을 요약해 드립니다.

KAIST 경영자과정 총동문회 인문기행클럽에서
연세대 유중하 교수(중문과)
5회에 걸쳐 한 [짜장면의 비밀]강좌를 11분 영상(아래)으로 요약한 내용입니다. 

유교수는 2017년 1년간 월 1회씩
[문과 무로 본 중국의 본색, 인문]강좌를 진행.

한국에서 짜장면이 한창일 때는 1일 700만식이 팔렸다. 5천만 인구 한명이 1주일에 한번은 먹었다.

부동의 외식 1위다.

중국 산동(山東)출신 화교가 가져와 한국식으로 변형했다. 대파를 양파로 바꾼게 핵심.
대파는 갈무리가 힘들어 화농들이 한국에서 재배한 양파를 활용했다.

춘장은 총장의 와전. (蔥)은 대파다.

여기까지가 짜장면에 대한 1단계 지식.
--------------------------

1)면()을 본다. 노란색이 라면과 같다.
특수첨가물(
탄산칼륨 나트륨)을 넣었다. 

라면과 나가사끼 짬봉도 노란색이다.

짜장면 짬뽕도 라면이다. 면발을 늘린 인척간이다.
그말 모르면 짜장을 모르는 것이다.

밀가루 면을 15번 늘인 뒤 다시 밀가루 뿌려 10번씩 늘리면 2에 25승이 된다.

1m가 나노 굵기가 되고 수만 km에 이른다.(황제에게 바친 '용발면'이 대표적).
된다. 길이가 산동과 인천을 여러번 오간다.

2) 장()과 환상 콤비는 대파, 오이, 밀가루.

롤랑 바르트가 말한 통합재다.

짜장면과 북경오리,  짜장면과 전병, 짜장면과 만두는 궁합이 맞는 인척이다.
------------------------------

3) 짜(炸)는 튀긴다는 뜻. 짜장 요리 때 파편이 튄다.
짜탄이 수류탄.
빠오는 폭발 폭()자다 .

산동요리는 빠오와 짜를 많이 쓴다.

빠오 족보는 모택동에게서도 살펴볼수 있다.
모택동은 "수호지(水滸誌) 108영웅 중  노지심 이규 무송은 공산당원 추천서를 쓸 용의가 있다"고 했다.

수호지는 중국 명나라 때 장편무협 소설인데, 수호지의 캐릭터는 '폭'이다.

노지심의 수염 돋은 모습이 빠오
임충이 호랑이 때려잡는것도 빠오
이규가 도끼 휘두르는 것도 빠오다.

세 인물은 수호지 폭(빠오)의 상징이다.

빠오라는 인물의 모습이 산동에 역사적으로 자라와, 요리와 결합한게 짜장면이다.

중국 근대의 문학가/사회운동가 노신(魯迅, 아래 사진)도 짜장면을 먹었다.
작품에도 썼다.

노신은 "폭탄으로 폭죽을 논한다"고 했다.

서양은 폭으로 폭탄을 만들었고 동양은 폭죽을 만들었다는 것이다.

--------------------

이제 기호가 지배하는 세상이다.

팀 버너스리가 www 웹을 만들 때 semantic web roadmap을 구성원리로 썼다.
(
semantic 은 의미라는 뜻)

기호가 물질보다 앞서가는게 디지털이다.

짜장면은 화교 네트워크를 읽는 기호다.

산동채(음식)는 수호지, 맹상군, 자로(路, 공자의 제자, 무뢰배 출신)까지 거슬러 올러간다.

폭의 전쟁이 요리로 나온 것이다.

동아시아 일대와 문명이 녹아든게 짜장면이다.
--------------------------

[11분 요약 영상]

---------------------

*유중하 교수 책

[화교 문화를 읽는 문 짜장면]


http://book.daum.net/detail/book.do?bookid=KOR9788984316249 

posted by 김일 해피나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짜장면은 신비한 음식 같아요 먹어도 먹어도 질리지가 않지요
    잘 보고 갑니다
    설 연휴 잘 보내세요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