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해피나눔
소셜미디어(SNS)와 나눔이 화두^^.SNS 강사(김일 소셜미디어나눔연구소장),재능나눔협동조합 전무(KAIST 경영자과정),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 교육본부장. 소셜 미디어로 행복을 나누고자 합니다.강의 문의 : 010-5285-9006
Print Friendly and PDF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티스토리 모바일 블로그
2014.07.11 22:59 Social Media/SNS 마케팅
[김일의 SNS 탐사여행 1: SNS는 내 인생의 무기]

#두 갈레 길
미국 노인이 땅을 치며 통한의 눈물을 흘린 이야기가 있습니다.
그가 95세 생일날 쓴 일기입니다.

“65세에 정년퇴임했습니다. 별 고민 없이 안락한 여생을 즐기고자 했습니다.
그러나 95세 생일 잔치때 얼마나 통한의 눈물을 흘렸는지 모릅니다.
퇴임 후 30년의 삶은 가장 부끄럽고 후회되고 비통한 삶이었습니다. 
죽기만을 기다리는 삶, 덧없고 희망 없는 삶을 살았습니다. 
지금부터 어학공부를 하려고 합니다. 
나중에 왜 95살 때 공부를 시작하지 않았는지 후회하지 않기 위해서입니다.”
------------

그런 반면, 1인 방송 ‘도전 365’(www.wing365.com)대표 심현용씨(사진 ·62)같은 꿈을 실현하는 도전적인 삶도 있습니다. 
심씨는 사업을 하다 외환위기 타격으로 PC방을 전전하는 바닥 인생까지 갔던 인물입니다. 
그러나 이젠 SBS TV ‘하우머치’의 1인 창조기업 1호에 방송될 정도로 전문성을
인정받습니다. 
소셜라이브방송협동조합 대표, 라이브 방송 아카데미 운영, 서울시 소셜방송 자키,행정안전부 생방송 써포터즈 등 여러 일을 합니다. 

그는 캠핑카에 카메라를 싣고 전국의 행사장, 이슈의 현장, 축제, 재난, 세미나 등을 현장 생방송합니다.
기업-단체 등의 의뢰를 받아 유료방송도 하고, 후배들 교육도 합니다.
1인 방송 경력 14년차이고, 세월호 사건 생중계는 1주일간 누적 시청 180만명에 최고 동시접속 7만명도 기록했습니다.

그의 무기는 SNS(소셜 네트워킹 서비스 혹은 소셜미디어)입니다.
그는 촬영한 영상을 유스트림-아프리카TV-올레 IPTV-다음 TV 등에 올리고, 나아가 블로그-페이스북-트위터를 통해 추가로 알립니다.
1인 미디어로서 당당하게 활동합니다.
----------
두 사례중 어느 쪽을 선택하시겠습니까?
꿈 실현에 도전하면 젊음을 잃지 않을 수 있습니다.


팔순이 넘어서도 청년처럼 활동하는 이어령 박사가 좋은 스승입니다.
필자는 여러번 뵈었는데,이 박사는 “나는 계속 꿈(비전)을 꾸고있어서 늙지않는다”고 말합니다.

# SNS를 무기로 새 출발하세요

원본보기

원본보기

시니어의 새 출발은 SNS를 무기로 시작하셔야 합니다.
이젠 국민의 71%(50대는 63%,60세 이상은 14%)가 스마트 기기를 쓰기 때문에, SNS활용이 손쉽습니다.
움직이면서도 SNS 콘텐츠를 보고, 내 글과 사진도 올릴수 있는 시대입니다.

게다가 한국은 SNS 세상에의 진입이 늦었습니다.
“우리는 네이버, 다음도 있고 싸이월드도 있다”고 자만하는 사이, 패러다임이 전혀 다른 페이스북, 트위터, 블로그, 유튜브, 구글플러스, 핀터레스트, 인스타그램 같은 SNS에 뒤늦게 뛰어들었습니다.

따라서 개도국 사람들보다 SNS 활용이 뒤지고 있고, 한국은 10대~20대도 초보자라 할 수 있습니다. 시니어라고 해서 SNS를 두려워 할 이유가 없는 것입니다.

이 시리즈 칼럼과 함께 소셜미디어 세상을 여행하시면서,1년만 열심히 하면 젊은이 못지않은 전문성을 인정받아 SNS 강사나 나눔활동,소규모 창업 등 여러 기회를 잡을수 있습니다.

최근 1~2년새 50대 이상의 SNS 활용이 아주 활발해지고있습니다.
SKT가 지난해 4월 한달간 SNS를 한번 이상 쓴 사람을 조사해보니,50SNS 이용자가 66만여명으로 10대의 60만명을 추월하기도 했습니다.카카오톡을 연장자들도 많이 쓰면서 생긴 변화로 보입니다.
-----------

미래창조과학부의 ‘2013 정보문화 실태조사에서도 50대 이상의 디지털 생활이
급격히 활성화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카톡의 영향으로 실시간 메시지 서비스이용률이 50대의 경우 201263%에서 201381%로 뛰었지요.
60
세 이상도 32%에서 68%로 급등했습니다.

SNS 이용률은 5039%,60세이상 22%로 높아졌습니다


#SNS에 도전해야하는 이유

첫째,내 경쟁력과 콘텐츠로 세상에 도움이 될수 있습니다.

시니어에게는 세상에 전해줄 경험과 지식이 있습니다.
SNS
는 그걸 효율적으로 전파해주는 도구이며 나도 당당한 ‘1인 미디어가 됩니다.지식 나눔이나 컨설팅 등으로 봉사도 할수 있습니다.
SNS에 내가 올려논 경험과 지식은 검색을 통해 후대들에게도 활용됩니다.

둘째,남에게 도움이 되면 내가 행복해집니다.
행복감은 나에게 건강을 주며,늘어난 활동과 교류도 건강을 선물합니다.


셋째,SNS는 내 관심분야 정보를 습득하는 무료 통로입니다.
SNS
에서 관심 분야 전문가를 찾아 적극적으로 친구를 맺으면,전문가가 글/사진을 올릴 때마다 내 SNS 방에 자동배달돼 옵니다.

넷째,SNS에는 모임활동이 많아 인적 네트워크를 넓힐수 있습니다.
연락이 끊겼던 옛 친구들도 찾게해줍니다.외로움에서 벗어납니다.

다섯째,수입원이 될수 있습니다.

이제는 나만의 콘텐츠가 있으면,SNS 기반으로 수입을 올릴수도 있는 시대입니다.강사활동을 하거나 책도 내고,1인 창업도 가능합니다.

여섯째,SNS를 열심히 하면 나도 몰랐던 나의 강점을 발견하게 됩니다.
나의 글 솜씨,사진 솜씨 등을 알게되고,키우게 됩니다.
----------

이 시리즈 칼럼을 통해 여러 SNS도 소개하고,생산성을 높이는 스마트워크(Smart Work)도구들도 소개하겠습니다.여행을 시작하실까요?

*이 기사는 [브라보마이라이프]잡지에 필자가 대기자로서 게재한 것입니다.
http://www.bravo-mylife.co.kr/view/atc_view.php?varAtcId=3276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김일 해피나눔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