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해피나눔
4차 산업혁명의 5가지 축, 한국의 디지털(소프트웨어)위기 등을 강의와 칼럼으로 전파합니다. Smart Work( 디지털 생산성 도구)로 개인과 조직의 경쟁력을 높이자고 설파합니다.김일 4차혁명트렌드랩 소장 <강의 문의>010-5285-9006
Print Friendly and PDF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2019. 8. 23. 15:56 4차산업혁명

■테크노 극일 119 멍석들 첫 종합■
(기술지원단) 

●일본 수출규제와 관련해 각 부처, 정부 출연연구소, 대학, KOTRA, 지방 중소벤처기업청, 각 시청/군청 대응반 등 거국적 밀착 서비스 체계 가동중●  

<7가지 카테고리>로 소생이 정리.

**방방곡곡 알려주세요** 


1) KOTRA(무역진흥공사)가 국내 기업들의 대체 공급처 발굴 지원에 착수.(주로 무료 서비스) 

먼저 대체 공급처의 기업 개요와 제품 사양 등을 조사하는 ‘해외시장 조사’를 지원한다.  

희망 국가별로 5개 이내 공급처를 조사해준다.  

이후 해외 출장도 지원한다.(상담 주선 및 일정 수립, 통역, 차량 지원 등) 

'일본수출규제대응팀' (☎)1600-7119 -> 5번 선택 

이메일 kotrajapandesk@kotra.or.kr
---------------- 

2) [전략물자관리원] 일본규제 바로알기
https://japan.kosti.or.kr
(쯧쯧 모바일 불량, PC에서 보세요) 

수출규제 제도 및 품목 문의 02-6000-6400 

소재부품 수급대응지원센터(기술 지원 네트워크의 중심) 1670-7072


3) 25개 정부출연연구소 기술지원단(국가과학기술연구회 주관) 

연구회 044-287-7000 (세종시) 

연구소 별 대책 표 http://bit.ly/2P9hYmG 

정책 브리핑 사이트 http://bit.ly/2Zml7U2
---------------- 

4) 대학별 기술지원단('과학 두뇌' 들의 ●테크노 의병●) 

4-1)서울대 '기술자문 특별전담팀' 
전·현직 교수 320여명 TF. 

정부가 조기에 공급 안정화가 필요하다고 밝힌 100대 품목 개발에 역량 집중. 

SNU 공학컨설팅센터 02-880-4193~4 

4-2) KAIST '소재·부품·장비 기술자문단'(교수 100여명) 

경제 보복 핵심 159개 항목 자문 

042-350-6119
이메일 : smbrnd@kaist.ac.kr 

http://bit.ly/angelKAIST 

4-3) 성균관대 'SKKU 기술혁신자문단' 

산학사업팀에 원스톱 서비스 창구(031-290-5404)
http://ranbiz.skku.edu 

4-4) 연세대 기술지원/연구단(교수 185명) 

4-5) 한양대 기술자립화 지원단(교수 300여명) 

4-6) 포스텍 ‘전문가 풀(Expert Pool) 시스템’(교수 100명, 산·학협력단 주관) 

054-279-8481
ykrhee@postech.ac.kr 

4-7) 고려대 '산업 지원 특별위원회' 

4-8) 금오공대 '소재부품장비기술지원단’(구미국가산업단지 대상) 

4-9) 부경대 산학협력단 ‘동남권 중소기업 특별기술지원단’  

접수처 http://sh.pknu.ac.kr 통해 기업연계 신청서 제출.

5)산업통상자원부 무역진흥과 (044-203-4045) 

6)각 지방 중소벤처기업청 '일본 수출규제 애로센터' 

7)각 시청,군청 대응반
지역 상공회의소
ㅡㅡㅡㅡㅡ 

●추가할 내용 알려주세요●

posted by 김일 해피나눔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8. 14. 18:54 4차산업혁명

■KAIST 교수 100명, '아베 극복' 기술자문단 출범■


명칭은 [KAIST 소재·부품·장비 기술자문단]입니다.
경제 보복 핵심 159개 항목 자문.

●자문 접수 창구●
전화(042-350-6119), 
이메일(smbrnd@kaist.ac.kr)

널리 알려주세요.

--------------

신성철 총장 “한일 경제 전쟁서 과학기술인이 나라 지키기위해 <119 기술구급대> 발진”

기술자문단은 최성율 공대 부학장을 단장으로
 
△첨단소재분과(팀장 이혁모 신소재공학과장) 
△화학·생물분과(팀장 이영민 화학과장) 

△화공·장비분과(팀장 이재우 생명화학공학과장) 
△전자·컴퓨터분과(팀장 문재균 전기 및 전자공학부장) 

△기계·항공분과(팀장 이두용 기계공학과장) 등 5개 분과.

분과별로 20여명씩 카이스트의 전·현직 교수 100여명이 참여.

중견·중소기업의 원천기술 개발을 지원하고 자문하는 구실을 한다.

'과학 두뇌' 멋쟁이들의 ●테크노(기술)의병●~~

영문 명: KAMP(KAIST Advisors on Materials & Parts)

http://bit.ly/angelKAIST

posted by 김일 해피나눔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8. 14. 18:44 4차산업혁명

■반도체 3개 소재 탈(脫)일본 한달만에 세팅■
■빠른 대체에 세계 놀라--일본서 '아베 파산'가시화■


승부근성(세계 1위)과 빨리 빨리(기마민족 DNA) 맘껏 발휘

<안정적 소재/부품 공급처>신뢰 스스로 깬 게 아베 최대 패착

●박재근 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장 인터뷰●(한양대 교수)

"일본 업체는 글로벌 공급체인에서 소외되고 최대 수요처를 잃게 돼 경영난에 봉착, '아베(로 인한)파산'이 내년 2월부터 발생 가능.

불산의 경우 국내 솔브레인의 대체 소재 테스트가 잘 되고있고 삼성전자나 SK하이닉스가 필요한 만큼의 생산 시설도 9월쯤 국내에 구축된다.(품질도 일본 수준)

(SK머티리얼즈 ,동진쎄미켐, 후성, 램테크놀러지 등도 든든한 소재 국산화 기업들)

포토레지스트는 아직 많이 쓰지않는다. 

삼성전자는 벨기에 등에서 6~10개월 치의 재고를 확보했고, T·D사 등 국내 업체의 국산화도 예상보다 빠르게 진행 중."

------------

EE타임스 재팬 다카하시 유노가미는 “일본 기업에도 큰 피해가 예상된다. 일본 정부가 제 무덤을 파게 되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반면, 서울대 황철성교수(재료공학)는 “3개 소재는 공급자 우위시장이라 한국이 막혀도 팔 곳 있을 것이다. 소재 국산화 그리 쉽지않고 지나친 낙관은 대일 강공책을 부르니 곤란하다"고 반론.
ㅡㅡㅡㅡㅡ

●대기업 홀대 등 험한 환경속 분투해온 국내 중소 소재/부품 업체들에 박수!●
(이젠 날개 필 여건> 일자리 확대로 가길)

재계 “탈일본 불가피하나 한/일 분업구조 정상화 바람직”

http://bit.ly/2MPWtnZ

posted by 김일 해피나눔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