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해피나눔
4차 산업혁명의 5가지 축, 한국의 디지털(소프트웨어)위기 등을 강의와 칼럼으로 전파합니다. Smart Work( 디지털 생산성 도구)로 개인과 조직의 경쟁력을 높이자고 설파합니다.김일 4차혁명트렌드랩 소장 <강의 문의>010-5285-9006
Print Friendly and PDF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2019.04.19 22:46 디지털 트렌드

■이틀 만에 10조원 번, 일본 손정의 회장과 한국■ 
 
■한국엔 왜 <황금빛 소프트웨어 플랫폼 기업>만 초기에 골라 지분투자해 거금을 버는 
손정의 같은 감각 있는 투자자가 안나올까요?■ 
 
●하드웨어 시대는 이미 저물었고, 
소프트웨어가 부가가치의 70~80%를 만들어내는 
4차산업혁명의 프레임 혁명을 읽는 기업인/투자자가 드물기 때문이라고 봅니다● 

By 김일 4차혁명트렌드랩 소장(전 중앙일보 디지털뉴스국장)
----------------

중국 게임 등 플랫폼 기업 텐센트의 초기에 한국기업들은 게임을 팔기만 바빴지 
 
텐센트라는 신흥 SW 거물에 지분투자할 생각을 못해, 너무 배불렀을 황금 방석을 놓쳤습니다.  
 
(투자액 4,400배 이상 대박낸  남아공 회사 사례는 아래에) 

내 회사 제품/서비스로만 돈 벌 생각을 넘어(한국기업이 한계에 이른 부분),  
글로벌 소프트웨어 기대주에 투자하는 기업/개인들이 많이 나오길 바랍니다.
----------------- 
 
세계 최대 차량공유업체  우버(Uber)가 기업공개 (IPO)를 신청하자, 
 
손정의의 소프트뱅크 시가총액은 최근 이틀 사이 1조엔(약 10조원) 늘어 132조원에 달했습니다. 
 
주가가 올해만 60% 급등. 
 
소프트뱅크는 우버(SW 플랫폼)지분 16.3%를 보유한 최대주주. 
 
손 회장은 우버에 77억달러(8조7300억원)를 투자했는데, 우버 기업공개가 완료되면 지분 가치가 2배가량 뛸 수 있다는 분석. 
 
우버는 상장 후 시가총액이 최대 1200억달러(약 136조원)에 이를 전망. 
 
소프트뱅크의 스타트업 투자 수익은 지난해 말 기준, 원금의 3배에 달한다고 블룸버그통신은 전합니다. 
 
손 회장은 차량공유 스타트업(중국의 디디추싱, 싱가포르의 그랩과 인도의 올라, 미국의 우버), 
 
공유 사무실 기업인 위워크 등에 이어 지난해엔 애견 산책 앱 웨그에 거액을 투자.  
 
모두 SW 플랫폼 기업들.  

<그림=서울경제>

인수합병으로 경영 부담을 떠안치않는 현명한 행보입니다. 
 
일본내 SW 플랫폼 기업은 한국처럼 미약해, 일본기업에는 거의 투자를 하지않습니다.
-------------- 
 
●SW 플랫폼 초기투자로 대박낸 2인 사례● 
 

1)남아프리카공화국 내스퍼스의 쿠스 베커 회장은 2001년 벼랑 끝에 몰린 창업 3년 차 기업  텐센트(중국)에 베팅했다. 
 
내스퍼스는 16년 만에 텐센트 투자 지분가치가 4,400배 이상 불어남.  
 
2)손정의 회장은 2000년 설립한 지 1년밖에 안 된 알리바바(중국)에 투자하는 결단. 
 
소프트뱅크는 17년 만에 알리바바 지분 가치가 1,723배 커졌다.(현재는 2000배 이상) 

●한국 사례●  

현대기아차 정의선 부회장은 지난해 "제조업을 넘어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으로 재탄생하겠다"고 선언했고, 
 
그 후 7개의 국내외 모빌리티 기업에 투자를 단행해 긍정적 움직임.(대부분 소프트웨어 기업)
 
그랩(싱가포르), 미고 (미국), 카 넥스트도어 (호주), 레브(인도), 임모터 (중국), 코드 42, 메쉬코리아(이상 한국)에 거액을 투자해 정신을 차린 모습. 
 
그간 현대기아차가 <자동차도 소프트웨어산업이 된 시대>를 못따라간다는 비판이 컸습니다. 
 
http://bit.ly/2PgklQL

posted by 김일 해피나눔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2.09.29 21:35 SNS 영상 시대

(50초 애니)대박 한가위되세요.

요즘 라바(Larva)라는 2분이내의 짧은 동물 애니메이션(3D)이 인기입니다.

노란 애벌레와 빨간 애벌레가 여러 위기 상황을 맞아,알콩달콩 싸우며 화해하기도 하면서 핵폭탄급 폭소를 터뜨리게 합니다.

대사 없이 두 벌레들의 움직임과 웃음소리 등으로만 구성돼,해외에서도 히트 조짐입니다.

두 벌레는 하수구에 살면서 인간이 버린 껌 등을 놓고 다투거나,사람에게는 별게 아닌 비나 모기,바람 등으로 위기에 빠지며 유쾌한 웃음을 줍니다.

어른들도 기분이 가라앉을 때 볼만 하지요.

제작사인 투바엔터테인먼트가 추석을 맞아 두 벌레를 활용해 '대박 한가위되세요'라는 50초짜리 애니메이션을 내놔,웃음을 줍니다.

'라바'의 다른 만화영화 2편을 소개합니다.

#수박 편

-하수도에 사람이 버린 수박 껍데기를 두 벌레가 먹으며 벌어지는 소동~~~ 

#다이빙 편

-하수도 안 연못에서 벌레들이 다이빙을 하며 벌어지는 코메디~~~


posted by 김일 해피나눔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화면 상태가 안좋으면 아래 링크에서 보시지요.
제가 위키트리에 올린 같은 내용의 글입니다.










 


http://www.wikitree.co.kr/main/news_view.php?id=57945 

---------------------------

데이비드 최
(David Choe·35).
한국계 미국인 그래피티(벽화)작가입니다.힙합풍의 자유로운 그림으로 이제는
인정받은 작가지요.


그는 7년전 세계 최대 SNS업체인 페이스북(Facebook.com)미국 본사(캘리포니아 팰러앨토의 제1 사무실)에 벽화를
 그려준 일이 있었습니다.
그때 받은
주식의 가치가 페이스북의 주식 상장 덕분에최고 2억달러( 2200억원)에 이르게됐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뉴욕타임스(NYT)는 페이스북이 기업 공개를 신청하면서 몇몇 억만장자와 숱한 백만장자들이 탄생하게됐다고 보도했지요.직원 중에서도 1000명정도가 백만장자가 될 것같다는 소식입니다(억!).

뉴욕타임스는 이 가운데 대표 사례로 데이비드 최를 거론했습니다. 

                      벽화 앞에 앉은 데이비드 최<사진=블룸버그 통신> 

그는 어떤 인생 역정을 가진 사람일까요?

 

데이비드 최는 청년시절 자전거를 훔치고 낙서를 하는 반항아였다고 합니다.
그러나
건물 벽에 스프레이 페인트를 뿌려 그림을 그리는 거리 미술 작가로 성공했지요.
그는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포스터와 록밴드인 린킨 파크의 앨범 표지를
디자인할 정도로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고 합니다.


그는 2005
년 페이스북 사장인 션 파커의 의뢰를 받아 페이스북 사무실에  벽화
몇개를 그렸습니다
.데비이드 최의 자유분방한 상상력이 페이스북 발전에 도움이 된다고 판단한 회사 수뇌부의 혜안도 엿보입니다.

 

그는 당시 페이스북의 사업이 “엉터리 같고 무의미하다”고 생각했다고 합니다.

그렇지만 그림을 그려주었고,
수천달러나 주식 중 선택하라는 제안을 받았습니다

그는 주식을 선택했습니다.페이스북 전체 주식의 0.1~0.25%를 받은 것으로 추정됩니다.분석가들은 페이스북의 시장가치가 750~1000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보고 있지요.
1000
억달러라고 한다면 데이비드 최가 가진 주식은 최고 2억달러에 달합니다미국 부자 상위 1%에 오르는 것

   2005년 데이비드 최의 벽화 앞에 앉은 페이스북 창업자 마크 주커버그(맨 왼쪽)
   와
 공동 창업자 Dustin Moskovitz 및 Sean Parker <사진=뉴욕타임즈>


경향신문에 따르면 그는 남다른 발상과 파격을 깨는 실험정신을 갖고 있는 작가입니다미국 로스앤젤레스 현대미술관에서 개인전을 열고지난해 3월 서울에서도 개인전을 개최했네요.


소설과 단행본 '데이비드 최'를 펴냈고 다큐멘터리 영화 '더러운 손데이비드 최의 예술과 범죄'를 2008년 만들었습니다

 
      

 

 

 

 

 

 

 

 

 

 

 

 

 

 

 

 

 

 

 

          데이비드 최가 페이스북 사무실 입구에 그려준 벽화의 하나


한편 페북 창업자 마크 주커버그는 27세의 나이에 이번 기업 공개로 27조원(240억달러)의 거부가 됩니다.보유 지분은 28.4%.

데이비드 최는 현재 미국 멘로 파크(Menlo Park)에 건축중인 페이스북 새 본사의 벽화 작업을 진행중이지요.

새 본사에서 하고있는 그의 최근 작업 모습 동영상을 소개합니다.

자동차 벽화 하나를 순식간에 만들어내네요.

 

 

다음은 마크 주커버그 CEO가 데이비드 최가 보는 가운데 직접 밑그림을 그려주는 

모습입니다.

데이비드 최에 대한 주커버그의 신뢰를 느끼게 합니다.

 


posted by 김일 해피나눔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next